본문 바로가기
728x90
반응형

카테고리767

Firefox - addon Html Validator by Marc GueuryHTML문서를 체크해주며 에러가 난 부분들의 갯수들도 보여준다.HTMLをチェックしてエラー部分や数も確認できる。 Screengrab! by Andy M화면캡춰 프로그램으로 별도의 프로그램 없이 addon으로 캡춰가 가능.画面キャプチャーソフトで別のプログラムが無くってもキャプチャーが可能。 CSSViewer by Nicolas Huon이플러그인을 활성화 시킨후 박스나 텍스틍에 커서를 놓으면 관련 속성을 보여줌.これを活性化してからボックスやテキストの上にカーソルをおくと関連属性を見せてくれる。 Web Developer by Chris Pederick웹사이트를 제작하는데 있어서 필요한 것들이 모두(?)포함되어있는 툴ウェブサイトを制作する上、必要な全て(?)が含まれていろツール。日.. 2008. 2. 29.
End of Support for Netscape web browsers December 28th 2007End of Support for Netscape web browsers 드디어 넷스케이프가 "Netscape Navigator 9"를 끝으로 개발중지가 된다고 한다.길고 길던 여정을 끝내고 잠자리에 든다고 할까. 초창기 이후 잘 사용하지도 않았거니와 별로 좋아하지도 않는 브라우저이긴 하지만..개발중지라는 건 참...물론 서포트도 중단되는것이니... 지금도 넷스케이프를 사용하고 있는 사용자들은 이제 어쩔 수 없이 파이어폭스나 또다른 브라우저를 찾아가야 하겠지. 무엇인가가 빠른 속도로 발전되어가는 상황속에서 무엇인가를 포기하고 새로운 길로 들어선다는 것은 참으로 어려운 결단이 아닐 수 없다고 생각된다. 무엇인가를 위해서 무엇인가를 포기하고 결정하면서 나아갈 수 있기를. "강.. 2008. 1. 27.
TYPETESTER http://www.typetester.maratz.com/ 디자인을 하는 사람들은 일부 뛰어난, 말하자면 천재가 아닌한 누구나 폰트를 사용할때 고민을 하기 마련이다. 천재도 노력한다고 하지만 나같은 범인이 알리가 없으니 천재들은 나와 틀리다고 생각한다. 어쨌건,인류가 생겨나고 문자가 생겨나고 문화가 발전하고...등등문자가 생겨남으로서 인류는 과거에 어떤 일이 있었는지 미래에 어떤일이 일어날지등등쓸데없는 정보부터 시작해서 주옥같은 정보들까지 글로서 혹은 그림으로서 그 흔적들을 남기고 있다. 이렇게 떨어질수 없는 글자와 인류의 관계는 인터넷이 생겨나고 발전되면서 그 정보들을 보관하기 편리한 데이타로서 정리하기 시작했다.몇백페이지에 달하는 책을 디스크한장에 저장할 수 있다면 매력적이니까.물론 자기장에 약하고.. 2007. 11. 26.
Yahoo의 사이트 디자인을 보고 개인적으로 일본어와 한국어를 사용하고 있는 관계로 일본어 사이트와 한국어 사이트 가끔씩 영어, 중국어사이트를 들어가곤한다.그중에서도 야후를 줄곳 사용하고 있는데 딱히 야후애호가는 아니고 버릇이 들었다고 할까나..일본야후가 드디어 때늦은 사이트 리뉴얼을 선보였다.테스트 기간을 거쳐 2008년1월 완전개편한다고 한다.미국, 한국등의 야후는 꽤 이른 시간에 사이트 디자인을 바꿨던것에 반해 일본 야후는 왠지 느린반응이랄까.예전 야후메일용량은 늘이는 것도 대략 6개월~일년정도 걸렸던것으로 기억하고 있다.이번에 바뀌는 것을 보고 궁금해져서 미국, 한국, 중국, 일본의 야후를 들어가보고 느낀점.어딘가...어눌한 느낌.게다가 어째서인지 일본야후에서는 로그인영역의 위에 커다란 배너를 집어넣었다.잠깐 든 생각은...미친거.. 2007. 11. 19.
Movie : The Bourne Ultimatum 한마디로 애기하자면... 재미는 있으나 깊이는 없다. 뭐 이런 종류의 영화에서 깊이를 원하는것 자체가 웃기는 이야기이지만... 그래도 007과는 다른 느낌의 멋진 캐릭터라고 생각된다. 좀 인간적이라고 할까. 근데...이것도 시리즈가 길어지는건 아닐까 하는 불안이... 맘만 먹고 이어볼라고 하면 얼마든지 이어질수 있는 부분이 몇군데가 있다. 액션장면은 역시 변함없이 좋았다. 그거 하나만으로도 솔직히 볼만한 영화! 言ってみると・・・ 面白さはあるが、深さはたりない。 正直、こんな種類の映画で深さを願うこと自体がおかしいけど。 でも、007とは違った感じのすばらしいキャラクターと思われる。 少し、人間的というか。 でも、これもシリーズが伸びるのではないかという不安が。 つなごうとすればいくらでもつなげられる部分がいくつもある。 アクション場面.. 2007. 10. 2.
Movie : Resident Evil3 정말이지... 여전사도 좋고 좀비들이 날뛰는 것도 다 좋은데...-_- 이런식으로 영화를 망치지좀 말았으면 좋겠구만... 영화 한편 만드는데 돈 많이 드는것도 알겠고 좋은 시리즈 만들어서 스타워즈의 명성에 도전하는것 같은 기분도 알겠는데...보는 사람도 생각해줬으면 좋겠다. 어디 만드는 사람들만 만족한다고 다 영화는 아니지 않는가. 보는 사람도 같이 만족을 해야지... 방금전에 지진이 있었다.. 약5초정도였던것 같은데...일본...위험해... 本当に・・・ 女戦士も良い、ゾンビ達が暴れるのも良い。 こんなふうに映画をダメにするのはもうやめて欲しい。 映画一本作るのに金が相当かかるのも分かるし、よいシリーズ作ってスター・ウォーズの名声に挑戦する気持ちも理解できるけど、見る人も考えてくれたらいいのに。 映画作る人だけ満足したからといって全.. 2007. 10. 1.
Game : PS2 / dirge of cerberus 별로 유행도 하지 않았고 유저층에서도 걍 시리즈니까 사주지 하는정도의 인식만을 심어주고 사라져 버린 소프트.동영상으로 보고 반해버려서 살까말까 무지 고민했었지만 결국 사지 않고 넘어갔었는데 우연히 들어간 헌책방에서 970엔에 파는걸 보고 구입했다.내려가도 엄청 내려갔군. 그만큼 인기가 없다는 거였겠지. 잠시 플레이해본 결과는...그리 어렵지 않다는 점이고. 정말 재미없다는 점이다.처음 오프닝 동영상이 전부인것 같은...엔딩부에서도 같은 퀄리티의 동영상이 나온다면 하는 바램으로 플레이중. 정가에 샀더라면 후회를 해도 엄청 했을것으로 생각된다. あまり話題になれなかったし、シリズーだから購入しようって感じの認識しか残ってないソフト。映像をみていいなと思い買うかどうかなやんだ覚えがあったかど結局買ってなかった。偶然入った古本屋で.. 2007. 9. 28.
Movie : 악마는 프라다를 입는다 피곤하면서도... 이 시간까지 영화를 봐버렸다. 처음에는 그저그런 코미디영화라는 생각이들었었지만... 후반부로 갈수록 내용이 조금 진지해 졌다. 이른바 전문직에 종사하고 있는 사람들의 생활상을 나타냈다고나 할까. 아무도 알아주지 않고 바보스럽지만 그 일을 하는 사람과 그 일에 관심이 있는 사람에게는 더없이 중요한 자리. 현재 내가 서있는 장소도 힘들고 짜증날때도 있지만 이 자리에 오를 수 없는 그저 바라만 봐야 하는 사람들에게는 정말 중요한 자리이겠지. 누군가에게 특히나 자신이 가려고 하는길에서 혹으 가지 않더라도 현재 그 길에서 정점에 올라있는 사람에게서 인정을 받는다는것은 정말 기쁜일이다. 그런 사람이 되고 싶다. 疲れてるのに・・・ こんな時間まで映画を見てしまった。 最初は単なるコメディ映画だと思ったんだが.. 2007. 3. 1.
Movie : 로드오브워 간만에 잼있는 영화를 봤다. 로드오브워. 니콜라스 케이지의 캐스팅도 좋았다고 생각된다. 일본에 와서부터 영화관에서 영화를 보는 시간이 준뒤로 못본 영화들이 한둘이 아니다. 뭘 봐야 할지도 모를정도로... 그래서 가끔씩 기회가 될때마다 영화를 다운받던가 DVD를 빌려보던가 하곤 한다. 일본 영화관 비씨니까..-_- 어쨌건 로드오브워는 제목을 잊고 있었는데 곰플레이어의 무료영화링크에 나온 포스터를 보고 기억해냈었다. 인트로도 좋았고 내용도 재미있었다고 생각된다. 久しぶりに面白い映画をみた。 Load Of War。 ニコラス・ケイジのキャスティングもよかったと思う。 日本に来てから映画館で映画を見る時間が減ってから見られなかった映画がたくさんだ。 なにを見たらいいかわからないくらい・・・ で、たまたま見るチャンスがあると映画をダウンし.. 2007. 2. 25.
인터넷 환경에 대한 개인적인 잡담 초창기...아니 내가 처음으로...본격적으로 웹디자인을 시작했을 무렵...그때는 익스플로러와 넷스케이프가 전부(?)였다.딴건 신경쓸 필요가 없었으니까.하지만 그때의 문제는 맥으로 작업해서 아이비엠으로 에러나 보이지 않는 부분이 있는지 확인하는 정도였다. 맥에서 익스플로러와 넷스케이프, 아이비엠어세도 두가지다 총 4번의 확인 작업을 끝내야 완전한 확인작업을 끝내는 일이었다.지금도 그렇지만 그당시엔 더더욱 제대로 알지 못했던 시기라 그게 짜증났었다. 익스플로러에선 전부 잘 보이는데 말이지...시간이 지나면서 여러가지 브라우저가 등장했다. 나왔다 사라졌다.요새는 파이어폭스가 꽤 반응이 좋은 것 같아서 써보고 있는중이다. 넷스케이프도 버전이 8까지 나왔지만 갈수록 무거워지고 있는 느낌에다가 모질라하고 별반 차이.. 2006. 1. 24.
COLOR [오렌지] 1. 10대 - 20대 초반이 선호하는 색상 2. 즐겁고, 가벼운 주제의 전달 3. 행복, 엔터테인먼트, 어린이용 4. 장난감, 게임, 저가형 물건 (청소년용)의 상품 표현에 적합 5. 코메디, 만화같은 느낌의 전달 6. 형광 오렌지 - 논쟁의 대상 표현 7. 선명한 오렌지 - 소비재 상품의 구매 결정을 이끌어 냄 8. 특정 문화를 표현 할 때 (멕시칸 살사 소스, 인디안 카레) 생동감과 따뜻함을 전달 하는 용도로도 쓰임 9. 노랑, 빨강과 함께 쓰이는 오렌지색상은 식욕을 자극시켜 패밀리 레스토랑에서 많이 씀 10. 시장에서 시선을 끄는 용도로 많이 쓰임 11. 복숭아 오렌지는 건강을 상징. 미용실 등에 장식으로 좋음 [노랑] 1. 상상력과 기쁨 표현 2. 기분 상승, 부드러움 3. 시선을 순.. 2006. 1. 14.
728x90
반응형